Fandom

포켓몬 위키

외톨이가 아니야

9,586총 문서
개 보유
Add New Page
토론0 Share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ひとりぼっちじゃない
히토리봇치쟈나이
외톨이가 아니야
M05 ED
가수 coba&宮沢和史
coba & 미야자와 카즈후미
작사 宮沢和史
미야자와 카즈후미
작곡 coba
편곡 coba
음반
제목
외톨이가 아니야 (음반)

외톨이가 아니야물의 도시의 수호신 라티아스와 라티오스의 엔딩곡이다.

가사

극장판

일본어한국어

海に風が 朝に太陽が 必要なのと同じように 君のことを必要な人が  かならず そばにいるよ

森に水が 夜には光が  必要なのと同じように 君のいのち こわれないように 誰かが祈っている

どんなに遠く長い道のりでも  いつかたどり着ける 歩き出さずに立ち止まってしまえば 夢は消えてゆくだろう

恐れないで 勇気捨てないで 君はひとりぼっちじゃない いつか ふたりで追いかけた星は 今でも 輝いてる

憎しみが うずまく未来が 僕らを飲み込んでも 信じ合い 許し合える心 いつでも なくさないで

海に風が 朝に太陽が 必要なのと同じように 君のことを必要な人が かならず そばにいるよ

どんなに遠く長い坂道でも いつか登りきれる 歩き出さずに立ち止まってしまえば 夢は消えてゆくだろう

恐れないで 勇気捨てないで 君はひとりぼっちじゃない いつか ふたりでかけぬけた虹は 今でも 輝いてる

争いが絶えない世界に 僕らが迷い込んでも 愛し合い 分かち合える心 いつでも 忘れないで

바다에게 바람이, 아침에겐 태양이 필요한 것처럼 너를 필요로 하는 사람이 반드시 곁에 있어

숲에게 물이, 밤에는 빛이 필요한 것처럼 너의 생명이 부서지지 않도록 누군가가 기도해주고 있어

아무리 멀고 긴 길이라고 해도 언젠가는 도착할 수 있어 걷지 않고 멈춰서 버린다면 꿈은 사라져 가겠지

두려워 하지마 용기를 버리지마 너는 외톨이가 아니야 언젠가 둘이서 쫓아갔었던 별은 지금도 빛나고 있어

증오가 소용돌이치는 미래가 우리들을 삼켜버려도 서로 믿고 용서하는 마음 언제까지나 버리지마

바다에게 바람이, 아침에겐 태양이 필요한 것처럼 너를 필요로 하는 사람이 반드시 곁에 있어

아무리 멀고 긴 비탈길이라고 해도 언젠가는 도착할 수 있어 걷지 않고 멈춰서 버린다면 꿈은 사라져 가겠지

두려워 하지마 용기를 버리지마 너는 외톨이가 아니야 언젠가 둘이서 지나갔었던 무지개는 지금도 빛나고 있어

싸움이 끊이지 않는 세계에서 우리들이 헤메더라도 서로 사랑하고 이해하는 마음 언제까지나 잊지마

원곡

일본어한국어

海に風が 朝に太陽が 必要なのと同じように 君のことを必要な人が かならず そばにいるよ

森に水が 夜には光が 必要なのと同じように 君のいのち こわれないように 誰かが祈っている

どんなに遠く長い道のりでも いつかたどり着ける 歩き出さずに立ち止まってしまえば 夢は消えてゆくだろう

恐れないで 勇気捨てないで 君はひとりぼっちじゃない いつか ふたりで追いかけた星は 今でも 輝いてる

憎しみが うずまく未来が 僕らを飲み込んでも 信じ合い 許し合える心 いつでも なくさないで

空に月が 花にミツバチが 必要なのと同じように 君のことを必要な人が かならず そばにいるよ

どんなに遠く長い坂道でも いつか登りきれる 歩き出さずに立ち止まってしまえば 夢は消えてゆくだろう

恐れないで 勇気捨てないで 君はひとりぼっちじゃない いつか ふたりでかけぬけた虹は 今でも輝いてる

争いが 絶えない世界に 僕らが迷い込んでも 愛し合い 分かち合える心 いつでも 忘れないで

바다에게 바람이, 아침에겐 태양이 필요한 것처럼 너를 필요로 하는 사람이 반드시 곁에 있어

숲에게 물이, 밤에는 빛이 필요한 것처럼 너의 생명이 부서지지 않도록 누군가가 기도해주고 있어

아무리 멀고 긴 길이라고 해도 언젠가는 도착할 수 있어 걷지 않고 멈춰서 버린다면 꿈은 사라져 가겠지

두려워 하지마 용기를 버리지마 너는 외톨이가 아니야 언젠가 둘이서 쫓아갔었던 별은 지금도 빛나고 있어

증오가 소용돌이치는 미래가 우리들을 삼켜버려도 서로 믿고 용서하는 마음 언제까지나 버리지마

하늘에게 달이, 꽃에겐 꿀벌이 필요한 것처럼 너를 필요로 하는 사람이 반드시 곁에 있어

아무리 멀고 긴 비탈길이라고 해도 언젠가는 도착할 수 있어 걷지 않고 멈춰서 버린다면 꿈은 사라져 가겠지

두려워 하지마 용기를 버리지마 너는 외톨이가 아니야 언젠가 둘이서 지나갔었던 무지개는 지금도 빛나고 있어

싸움이 끊이지 않는 세계에서 우리들이 헤메더라도 서로 사랑하고 이해하는 마음 언제까지나 잊지마